'소소한 이야기/좋은글'에 해당되는 글 4건

  1. 2010.01.30 ++ 이글은 한어머니가 피와살이 묻어나는 심장으로 아들에게쓴 글입니다 ++
posted by 히로아이 2010.01.30 17:08

어느 어머니의 이야기

 

아들아!

 

결혼할 때 부모 모시자는 여자 택하지 말아라

너는 엄마랑 살고 싶겠지만

엄마는 이제 너를 벗어나

엄마가 아닌 인간으로 살고 싶단다

엄마한테 효도하는 며느리를 원하지 말아라

네 효도는 너 잘사는 걸로 족하거늘...

 

네 아내가 엄마 흉을 보거든

네 속상한 거 충분히 이해한다

그러나 그걸 엄마한테 옮기지 말아라

엄마도 사람인데 알고 기분 좋겠느냐

모르는 게 약이란 걸 백번 곱씹고

엄마한테 옮기지 말아라

 

 

아들아!

 

내 사랑하는 아들아

나는 널 배고 낳고 키우느라 평생을 바쳤거늘

널 위해선 당장 죽어도 서운한 게 없겠거늘...

네 아내는 그렇지 않다는 걸 조금은 이해하거라

너도 네 장모를 위해서 네 엄마만큼 아니지 않겠니?

 

 

아들아!

 

혹시 어미가 가난하고 약해지거든 조금은 보태주거라

널 위해 평생 바친 엄마이지 않느냐

그것은 아들의 도리가 아니라 사람의 도리가 아니겠느냐

독거노인을 위해 봉사하는 사람들도 있는데

어미가 가난하고 약해지는데 자식인 네가 돌보지 않는다면

어미는 얼마나 서럽겠느냐

널 위해 희생했다 생각지는 않지만

내가 자식을 잘못 키웠다는 자책은 들지 않겠니?

 

아들아!

 

명절이나 어미 아비 생일은 좀 챙겨주면 안 되겠니?

네 생일 여태까지 한번도 잊은 적 없이

그날 되면 배 아파 낳은 그대로

그 때 그 느낌 그대로 꿈엔들 잊은 적 없는데

네 아내에게 떠밀지 말고 네가 챙겨주면 안되겠니?

받고싶은 욕심이 아니라

잊혀지고 싶지 않은 어미의 욕심이란다.

 

아들아 내 사랑하는 아들아!

 

이름만 불러도 눈물 아렷한 아들아

네 아내가 이 어미에게 효도하길 바란다면

네가 먼저 네 장모에게 잘하려므나

네가 고른 아내라면

너의 고마움을 알고 내게도 잘하지 않겠니?

난 내 아들의 안목을 믿는다

 

딸랑이 흔들면 까르르 웃던 내 아들아

가슴에 속속들이 스며드는 아들아

그런데 네 여동생 그 애도 언젠가 시집을 가겠지

그러면 네 아내와 같은 위치가 되지 않겠니?

항상 네 아내를 네 여동생과 비교해 보거라

네 여동생이 힘들면 네 아내도 힘들거란다

내 아들아 내 피눈물같은 내 아들아

내 행복이 네 행복이 아니라 네 행복이 내 행복이거늘

혹여

나 때문에 너의 가정에 해가 되거든 나를 잊어다오

그건 에미의 모정이란다

너를 위해 목숨도 아깝지 않은 어미인데

너의 행복을 위해 무엇인들 아깝지 않으리

물론 서운하겠지 힘들겠지 그러나 죽음보다 더 힘들랴

 

그러나 아들아!

 

네가 가정을 이룬 후 에미 애비를 이용하지는 말아다오

평생 너희 행복을 위해 바쳐 온 부모다

이제는 에미 애비가 좀 편안히 살아도 되지 않겠니?

너희 힘든 건 너희들이 알아서 살아다오

늙은 어미 아비 이제 좀 쉬면서 삶을 마감하게 해다오

 

너의 에미 애비도 부족하게 살면서 힘들게 산 인생이다

그러니 너희 힘든 거 너희들이 헤쳐가다오

다소 늙은 에미 애비가 너희 기준에 미치지 못하더라도

그건 살아오면서 미처 따라가지 못한 삶의 시간이란 걸

너희도 좀 이해해다오

우리도 여태 너희들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지 않았니?

너희도 우리를 조금

조금은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면 안 되겠니?

잔소리 가치관 너희들이 이해되지 않는 부분들

한귀로 듣고 한귀로 흘리렴...

우린 그걸 모른단다

모르는 게 약이란다

 

아들아!

 

우리가 원하는 건 너희의 행복이란다

그러나 너희도

늙은 어미 아비의 행복을 침해하지 말아다오

손자 길러달라는 말 하지 말아라

너 보다 더 귀하고 이쁜 손자지만

매일 보고 싶은 손주들이지만

늙어가는 나는 내 인생도 중요하더구나

강요하거나 은근히 말하지 말아라

 

날 나쁜 시에미로 몰지 말아라

내가 널 온전히 길러 목숨마저 아깝지 않듯이

너도 네 자식 온전히 길러 사랑을 느끼거라

아들아 사랑한다 목숨보다 더 사랑한다

그러나 목숨을 바치지 않을 정도에서는

내 인생도 중요하구나.

 

(모셔온글)